상단여백
HOME 사회
“군산시, 코로나 위기 극복 위한 성금 줄이어”군산시지역아동센터 종사자 일동 5백만원, 부일건설 1천만원 성금 기탁
   
▲ 군산시청
[한국분양정보]군산시는 코로나19 확산으로 어려움을 겪는 이웃을 위해 지역사회에 따뜻한 손길이 이어지며 훈훈함을 자아내고 있다.

먼저, 23일 군산지역아동센터 종사자들이 어려운 이웃을 위해 십시일반 모은 성금 500만원을 군산시에 기탁했다.

이날 기탁식에 참석한 채현주 군산지역아동센터협의회장과 남준우 군산지역아동센터연합회장은 “코로나로 전국이 어려움에 빠져 있어 군산시에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길 바라는 마음으로 성금을 모았다”며 “앞으로 지역아동센터는 아이들이 활기찬 생활을 할 수 있도록 건강한 지역을 조성하는 데 앞장서겠다”고 밝혔다.

또 토목 및 건축업체인 부일건설에서도 1천만원을 기부해 나눔의 손길을 더했다.

조병두 부일건설 대표이사는 “현재 경제적으로도 어려운 상황이지만 힘들수록 나누는 부일건설이 되고자 한다”며 “바이러스에 취약한 계층에게 도움이 되었으면 좋겠다”전했다.

강임준 군산시장은 “전세계적으로 어려움 속에 있는데 이런 상황 속에서도 도움의 손길을 아끼지 않고 따뜻한 관심과 사랑을 베풀어 주신 분들께 깊이 감사드리며 기부하신 성금들이 코로나19로 인해 아픔을 겪고 계신 분들에게 큰 힘이 될 것이다”고 전했다.

한국분양정보  webmaster@idreambank.com

<저작권자 © 한국분양정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분양정보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