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
김성태 의원, “도내 쓰레기 처리문제 해결 방안은 쓰레기 소각시설의 광역화”
   
▲ 김성태 의원
[한국분양정보]경기도의회 도시환경위원회 김성태 의원은 14일 경기도청 환경국 행정사무감사에서 도내 쓰레기 소각시설의 노후화에 대한 문제점을 제시했다.

특히 김 의원은 “도내에서 가장 오래된 성남시의 소각장은 설계내구연한이 끝나 기술진단을 통해 그 기간을 연장했지만 지난 2015년 8월부터 2016년 7월까지 긴급정지횟수가 17회로 매월 1회 이상의 고장이 발생했다”고 지적했다.

그리고 이는 엄밀한 검토를 통한 설계내구연한 연장이 이루어지지 않기 때문이라고 질타했다.

또한 쓰레기 소각시설의 노후화로 고장 등의 문제가 계속 발생한다면, 결과적으로 해당 소각시설을 폐쇄해야하는데, 그렇다면 지속적으로 증가하는 도내 쓰레기 처리에 어려움이 생길 것 같다고 우려를 표했다.

김 의원은 “이러한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서는 쓰레기 소각시설의 광역화가 답이다. 그리고 해당 지역에 인센티브 지급 및 지역 혜택 등을 통해 소각시설의 광역화를 이끌어야 한다”라고 주문했다.

한국분양정보  webmaster@idreambank.com

<저작권자 © 한국분양정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분양정보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포토뉴스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