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건강
파주시, 아프리카 마다가스카르 페스트 발생…여행자 감염주의!
   
▲ 파주시청
[한국분양정보] 파주시 보건소에서는 아프리카 마다가스카르(Madagascar)에서 페스트가 유행, 확산하고 있고 해당 국가를 방문했던 세이셸여행객에서도 환자가 추가 발생함에 따라 시민들에게 마다가스카르 방문시 감염주의를 당부했다.

페스트는 페스트균에 의해 발생하는 인수공통질환으로 1-7일(폐 페스트는 평균 1-4일)의 잠복기를 거쳐 발열, 오한, 두통, 전신 통증, 전신 허약감, 구토 및 오심 등 증상이 나타난다. 페스트 종류(림프절 페스트, 폐 페스트, 패혈증 페스트)에 따라 림프절 부종과 수양성 혈담, 기침, 호흡곤란, 출혈, 조직괴사, 쇼크 등 임상 증상도 나타날 수 있다. 인체 감염은 동물에 기생하는 감염된 벼룩에 물리거나 감염된 동물의 체액 및 혈액 접촉, 섭취한 경우 또는 (의심)환자나 사망환자의 체액과 접촉한 경우, 폐 페스트 환자의 비말에 노출된 경우에 전파가 가능하다.

감염 예방을 위해 유행 지역 방문시 쥐나 쥐벼룩, 야생동물과 접촉하지 않고 사체도 만지지 않아야하며 (의심)환자와 접촉하지 않는 것이 중요하다.

파주시 보건소 관계자는 “페스트는 감염이 돼도 조기(적어도 2일이내)에 발견해 항생제를 투여하면 치료가 가능한 질환이므로 해당국 여행 후 발열, 오한, 두통 등 페스트 의심증상이 발생하면 즉시 보건소(031-940-5575)나 질병관리본부 콜센터(1339)로 연락해야한다”고 말했다.

마다가스카르 방문력이 있는 모든 여행객이 귀국 시 건강상태 질문서를 작성해 검역관에게 제출해야한다.

한국분양정보  webmaster@idreambank.com

<저작권자 © 한국분양정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분양정보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포토뉴스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