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광양시, 공무원 빅데이터 활용능력 키운다데이터 기반의 행정 구현을 위한 ‘혜안 시스템 활용’ 교육 가져
   
▲ 공무원 빅데이터 교육
[한국분양정보]광양시는 공공서비스 분야 빅데이터 활용능력 향상 선도를 위해 지난 27일 시청 대회의실에서 전 직원을 대상으로 ‘빅데이터 교육’을 실시했다고 밝혔다.

이번 교육을 최근 급속하게 진행되고 있는 지능정보화에 적극 대응하고, 사회와 현안문제에 객관적인 데이터를 근거로 지속 가능한 정책수립을 지원하는 수단으로 빅데이터 분석이 부각됨에 따라 추진됐다.

‘공공 빅데이터 이해 및 활용 교육’이라는 주제로 열린 이날 교육에는 행정안전부 국가정보자원관리원 오정열 사무관을 초청해 강연을 진행했다.

교육은 데이터 개념과 활용목적, 국내·외 동향 및 사례, 혜안시스템 활용방법, 향후 추진방향 등을 통해 직원들이 빅데이터에 쉽게 접근하고, 행정변화에 따른 빅데이터의 필요성과 역할에 대한 인식 전환이 될 수 있도록 이뤄졌다.

시는 이번 교육을 통해 다가올 미래변화에 대비해 직원들이 빅데이터에 대한 이해와 필요성을 인식할 뿐만 아니라 행정혁신에 적용할 공공정책을 발굴하고 활용하는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조희수 정보기획팀장은 “다양하고 복잡하게 발생하는 민원에 행정이 선제적으로 대응하기 위해서는 앞으로 빅데이터 활용이 매우 중요하다”며, “이번 교육을 계기로 데이터 기반의 행정 구현을 위한 직원들의 혜안 활용 공감대가 형성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편, ‘혜안’은 중앙부처와 지자체에서 빅데이터를 수집·처리·분석해 활용할 수 있는 범정부 빅데이터 공공기반 플랫폼으로 8개 주메뉴(일반분석, 분석모델, 전문분석 등)와 표준분석 모델, 키워드 분석 등 24개 서비스로 구성돼 있다.

한국분양정보  webmaster@idreambank.com

<저작권자 © 한국분양정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분양정보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포토뉴스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