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빌라/연립
'빌라정보통', "신축빌라매매 허위•과장광고 속지 않으려면… 시세 파악 필수"
   
 

[문화뉴스MHN이우람]서울 아파트에 비해 합리적인 가격인 서울 신축빌라매매가 인기를 끌고 있는 만큼, 허위매물과 과장광고로 피해를 입는 사례도 증가하고 있어 수요자들의 주의가 요구된다.

'빌라정보통' 이정현 대표는 "서울 신축빌라매매 시장이 호황을 누리면서 잘못된 방법을 사용해 고객을 유치하려는 일부 업자들로 수요자들이 피해를 입는 사례가 늘어나고 있다"며 "허위매물이나 과장광고를 온라인상에 올려 수요자들을 꾀는 일이 다반사"라고 전했다.

이 대표는 이어 "허위매물이나 과장 광고에 속지 않으려면 거주를 원하는 지역의 시세를 정확히 파악해 지나치게 낮은 가격의 매물을 경계해야 한다"며 "빌라정보통은 지역별 시세 정보를 지속적으로 업데이트해 수요자들에게 공개하고 있다"고 말했다.

'빌라정보통'은 가을철 빌라 수요자들이 안전하고 올바른 신축빌라 매매에 성공할 수 있도록 서울 지역별 신축빌라 매매 시세를 공개했다.

'빌라정보통'이 공개한 서울 빌라매매 시세 집계에 따르면 전용면적 43~56㎡(방3욕실1~2)를 기준으로 동작구의 상도동 신축빌라 매매가 2억7천~3억8천, 대방동과 사당동 신축빌라 분양은 3억2천~3억6천에 거래된다. 신대방동 신축빌라 매매는 3억~3억2천에 진행된다. 흑석동 신축빌라 분양은 3억5천~3억8천 사이에서 거래된다.

이어 전용면적 46~56㎡(방3욕실1~2)를 기준으로 관악구의 신림동 신축빌라 매매와 봉천동 현장이 2억5천~3억4천, 남현동 신축빌라 분양은 3억6천~3억9천에 거래된다.

동작구와 동일 기준으로 서울과 경기를 이어주는 교통 허브 금천구의 시흥동 신축빌라 매매와 독산동, 가산동 현장은 2억3천~2억8천 사이에서 거래가 이뤄진다.

전용면적 46~60㎡(방3욕실1~2)를 기준으로 구로구 개봉동 신축빌라 매매와 오류동, 고척동 현장이 2억3천~2억9천에 거래되고 있다. 가리동봉 신축빌라 분양은 2억1천~2억9천에 이뤄진다.

영등포구는 전용면적 43~56㎡(방3욕실1~2)를 기준으로 당산동과 신길동 신축빌라 매매가 2억4천~2억9천, 대림동 신축빌라 분양은 2억5천~3억1천 사이에서 이뤄지고 있다.

마지막으로 전용면적 43~60㎡(방3욕실1~2)를 기준으로 광명동 신축빌라 매매가 1억9천~3억7천, 소하동과 철산동 신축빌라 분양이 2억5천~2억8천에 거래된다.

한편, 정식 개업공인중개사부동산 업체인 '빌라정보통'은 2만 명이 넘는 회원들의 소통과 참여로 운영되는 온라인카페를 통해 경기, 부천, 인천, 서울 신축빌라 매매의 시세 통계를 제공한다. 또 '빌라전문가'의 현장 검증을 거친 빌라 매물 정보를 공개해 '내 집 마련'을 꿈꾸는 사람들에게 안전하고 올바른 빌라를 중개하고 있다.

이우람 기자 pd@munhwanews.com 

 
< 저작권자 ⓒ [문화뉴스] (http://www.munhwa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이우람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